[지식정보] 15분 도시 시대 “인프라의 분산과 현지화(De-Infrastructuring)”

"15분 도시(15-minute city)" 개념은 15분 이내에 걷거나 자전거로 도달(walkable or bikeable access)하려는 모든 인간의 욕망을 담고 있다. 이 개념은 도시전문가, 도시 기획가, 설계자, 정책 입안자들 사이에서 추진력을 얻고 있다. Anne Hidalgo 파리 시장의 2020년 재선 캠페인의 초석이 되기도 한 이 개념은 싱가포르에서 브루클린, 오리건주 포틀랜드에 이르는 도시의 기획자들이 나름대로 버전으로 바꾸어 도시 비전으로 사용하고 있다.

15분 도시라고 함은 집으로부터 가족, 일자리, 재미, 놀이, 점포, 상품, 종교, 일반 서비스, 건강 서비스, 학교, 예술문화 등으로 걷거나 자전거로 15분 내 이동을 의미한다. 15분 도시 개념이 제대로 작동되기 위해서는 분산형 현지화된 인프라에 의한 교통과 모빌리티 시스템이 중요하다. 그동안의 중앙집중식 대규모 유틸리티 규모의 인프라를 세분화하여, 그 내용을 투명하게 알 수 있게 해야 한다. 그리고 분산형 현지화된 세분 시스템별로 영향을 받는 사람들이 해당 시스템을 이해하고, 시스템에 긍정적 기여할 수 있게 해야 한다. 시스템별 공급을 지역 수요에 일치시키고, 더 가까이 다가가도록 하는 것이 중요하다. 도시 행위자(urban actors)들은 모든 도시 시스템에 15분 도시 정신(15-minute-city mentality)을 적용하여, 지역에 맞는 도시 시스템을 재구상해야 한다.

자료:https://urbanland.uli.org/planning-design/de-infrastructuring-in-the-era-of-the-15-minute-city/

델코지식정보

https://www.delco.co.kr/

http://www.retailon.kr/on/

 

* 리테일온 사이트와의 연계로 전문 보기 서비스는 리테일온 사이트에서 이용 가능합니다.

전문보기 및 자료다운로드(PDF) : 15분 도시 시대 “인프라의 분산과 현지화(De-Infrastructuring)”.pdf

라이브러리 목록

델코 지식정보 구독하기

델코가 엄선한 국내외 도시·부동산 트렌드를 이메일로 편리하게 받아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