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칼럼] "뉴욕의 3300%, 일본의 1800%, 서울은?"

글로벌 도시의 도심은 국가경쟁에서 중요하기에 고밀도 개발을 한다. 뉴욕 맨해튼의 철도차량기지를 개발하는 허드슨 야드 프로젝트는 용적률이 최대 3300%까지 가능하다. 일자리 창출, 저렴한 주택공급, 인근 오픈 공간의 개발권 구매, 현금과 현물 기부, 예술 공간 공급 등을 충족하면 용적률 인센티브가 적용되기 때문이다.

인근 월드트레이드센터는 9·11테러 이후 재개발되면서 용적률 1300% 건물들이 들어섰다. 뉴욕 중심 용적률은 대개 1800%가 넘고 구도심 주거지도 500%가 넘는다. 일본 도쿄 도심과 임해지역 31개 도시재생 특구의 민간사업도 기본 용적률에 추가로 평균 490%에서 최대 870%가 더해져 1800%나 된다. 국가전략특구에서 주택을 공급하면 도시재생 기여와 관계없이 최대 300% 추가 용적률이 부여된다.

.

.

중략

[아주경제] "뉴욕의 3300%, 일본의 1800%, 서울은?"

최민성 < 델코리얼티그룹 대표 >

본 칼럼은 2020년 08월 24일 '아주경제'에 게재된 내용입니다.

원문 바로가기 : https://www.ajunews.com/view/20200821151158398

라이브러리 목록

델코리얼티그룹 / 델코컨설팅그룹 / 델코에셋

© 2019 by Delco Realty Group. All rights reserved.

대표: 최 민 성

델코리얼티 사업자등록번호: 120-86-03718

​이메일:  mail@delco.co.kr
전   화:  (02) 508 - 8400                팩   스:  (02) 508 - 8422

주   소:  06153 서울 강남구 선릉로 108길 31-1 Loft-D 2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