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식정보] 헬스&뷰티 전문점 2010년 전망

헬스&뷰티 전문점 2010년 전망 1. 작년 불황속이지만 자기관리에 대한 관심이 증대하면서 헬스&뷰티 업계가 주목 ● 최근 유행어: “꽃남, 꽃중년, 꿀벅지, 초식남(연애에는 소극적이면서 외모에 신경쓰는 남자), 그루밍족(패션과 미용에 아낌없이 투자하는 남자), 짐승남(근육질의 몸매와 야성미를 가진 남자) ● 관련 업계는 의약품 취급불발과 경기침체에도 매장 확대와 마케팅 강화 [표1 주요 헬스&뷰티 매출 및 점포 현황]

자료: 리테일 2010.01 ● 관련 업계의 점포는 현재 160개 정도, 향후 5년간 주요 유통채널로 성장할 가능성이 높음

. 국내 헬스&뷰티 전문점이 등장한지 작년이 10년째로 일종의 드럭스토어 컨셉으로 출발했지만 의약품 판매가 불가능해지면서 업태성격이 애매해지면서, 아예 업계용어를 헬스&뷰티로 개명 ● 2000년대 중반 20~30대를 타겟으로 차별화상품 도입하면서 업태성격이 명확해져가고 있다

3. 2010년 올해에도 외모가꾸기 열풍으로 시장전망은 긍정적으로 그루밍족 남성고객을 목표로하는 방향으로 추진

라이브러리 목록

델코 지식정보 구독하기

델코가 엄선한 국내외 도시·부동산 트렌드를 이메일로 편리하게 받아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