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칼럼] 건물 내 중수 활용을 높이자


미국은 1992년 에너지 정책법을 만들고 주택 화장실, 샤워기, 수도꼭지 등의 최대 수돗물 사용 상한선을 정했다. 1999~2016년 기간 중 단독 주택에서 1인당 수돗물 사용은 15.4%나 감소했다. 주로 효율이 개선된 비품과 가전제품 때문이다.


그러나 완전한 절약은 아직 갈 길이 멀다. 미국 단독 주택의 수돗물 사용량은 주거용 물 사용의 70%를 차지한다. 2016년 기준 미국 가정의 물 절약형 화장실은 37%, 세탁기는 46%뿐이다.


전 세계 물 재사용 시장은 2021년 213억달러에서 2026년 405억달러로 5년 동안 두 배 성장할 전망이다. 세계적 도시개발협회인 어반 랜드 인스티튜드(ULI)의 최근 자료를 통해 관련 현황과 건물 시스템, 설비, 가전 등의 물 절약 방법을 살펴본다.

.

.

중략



[주간한국] 건물 내 중수 활용을 높이자

최민성 < 델코리얼티그룹 대표 >

 

본 기사는 2022년 8월 29일 '주간한국'에 게재된 내용입니다.

원문 바로가기 : http://weekly.hankooki.com/news/articleView.html?idxno=7074023



라이브러리 목록

델코 지식정보 구독하기

델코가 엄선한 국내외 도시·부동산 트렌드를 이메일로 편리하게 받아보세요.